• HOME
  • >고객센터
  • >공지사항

공지사항

공지사항

75억 佛뮤지컬 ‘십계’ 홈페이지 제작계약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05-12-16 21:02 조회9,236회 댓글0건

본문

쿤스(대표 이민웅) 에서 (주)솔담엔터테인먼트에서 진행하는 뮤지컬 대작 ''십계''의 홈페이지 개발을 수주했다.

뮤지컬 ‘십계’가 대작 뮤지컬의 계보를 이을 수 있을까. 제작비 75억원 가량이 투입되는 프랑스 오리지널 뮤지컬 ‘십계’가 내한 공연한다.

올해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 ‘아이다’가 나란히 성공을 거둬 ‘십계’의 진출에도 관심이 쏠린다. 십계는 지난 2일 세종문화회관에서 펼쳐진 쇼케이스에도 1억원의 비용을 지출하는 ‘위력’을 과시했다

십계’는 구약 성서를 바탕으로 모세와 이집트의 람세스의 이야기. 내년 4월 11일부터 5월 9일까지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공연된다. ‘십계’의 연출가 엘리 슈라키는 “‘십계’는 배우 50여명의 강렬한 연기와 샹송 고유의 매력을 지닌 뮤지컬 넘버가 매력적인 작품”이라고 소개했다.

- 네이버 뉴스 -

[노트르담 파리*십계]초대형 프랑스 뮤지컬 한국온다

흔히 프랑스 3대 뮤지컬이라 불리는 ‘노트르담 드 파리’ ‘로미오와 줄리엣’ ‘십계’ 중 두 작품이 내년 1월부터 연이어 무대에 오른다. 지난해 2∼3월 공연되면서 8만여명의 관객을 불러모은 ‘노트르담 드 파리’가 오는 1월18일부터 서울 광화문 세종문화회관 대극장 무대에 다시 오르는데 이어 또하나의 대작 프랑스 뮤지컬 ‘십계’가 오는 4월11일∼5월9일 서울 방이동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첫 내한공연을 펼친다.

◇십계=내년 4월11일부터 5월9일까지 서울 방이동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 특설무대에 오르는 ‘십계’ 역시 음악을 강조하는 프랑스 뮤지컬의 특징을 고스란히 보여주는 작품이다. 모세와 람세스 이야기를 대사 없이 음악과 노래만으로 구성하고 샹송 고유의 매력을 십분 살린 뮤지컬 넘버, 가수들의 폭발적인 가창력과 역동적인 안무 등 형식적인 측면에서 전작 ‘노트르담 드 파리’와 흡사한 측면이 많다. 지난 2002년 프랑스 파리 제1체육관에서 초연돼 상업적 성공을 거둔 ‘십계’의 아시아 지역 공연은 일본에 이어 이번이 두번째로 대형 컨테이너 42개 분량의 무대세트가 그대로 공수되며 전원 오리지널 캐스트가 내한해 공연을 펼친다. 이번 공연의 연출을 맡은 영화감독 출신의 엘리 슈라키는 “감동을 가장 적절하게 전달할 수 있는 도구는 역시 음악”이라면서 “대사 없이도 극의 내용을 전달하는 데 전혀 부족함을 느끼지 않는다”고 말했다. 그는 또 “사랑, 갈등, 증오, 화해 등 인간사의 다양한 모습을 아름다운 멜로디에 담아 보여준다는 점에서 ‘십계’는 여타 브로드웨이 뮤지컬과 변별된다”고 덧붙였다. 3만∼15만원.

- 파이낸셜뉴스 -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